홍보마당

본문 바로가기

MKC is exactly The Specialist Group what you’ve been looking for!
We, all members of the MKC are anytime prepared to meet your call with pleasure.

홍보마당Home   /   회사소개   /   홍보마당

[언론보도] 中, 법률시장 진출 선두주자 - 문화일보 2006. 6. 12

  • 작성자
  • 작성일16-07-13 09:50
  • 조회773회

본문

(법무법인 한중) 1998년 설립된 법무법인 한중은 이름 그대로 중국을 겨냥해 만들 어진 로펌이다. 당시 국내기업의 중국 진출이 급증하고 있는 데 착안, ‘중국 법률시장 정벌’을 기치로 내세웠다. 검사장 출신 으로 1995년 청와대 민정수석을 지낸 문종수 변호사와 국방부 검 찰부장 출신인 홍순기 변호사, 검찰 출신인 이만수 변호사, 판사 출신인 이승량, 강동근 변호사가 창립 멤버였다.
특히 이만수 변호사는 의정부지청 검사로 재직하다 1990년 변호 사 개업한 뒤 1995년 일찌감치 중국으로 건너가 공부를 하고 돌 아온 대표적 ‘중국통’이다. 중국 정법대학에서 방문학자로 있 으면서 외자유치제도를 연구했다. 2002년 베이징 도화율사사무소 내에 한국업무소를 차려 한중의 중국 진출 최일선을 지휘했고, 2 004년에는 아예 엠케이차이나컨설팅이라는 별도 법인을 설립, 중국 에서의 컨설팅 업무를 주도하고 있다.

한중은 지금도 중국 진출 로펌 중 단연 선두주자임을 자부한다.

지난해에는 팬택이 중국에 설립한 합자회사와 한국계 휴대전화 부품 제조업체 사이의 관세문제, 사업성 등 컨설팅을 제공했고, ‘베지밀’을 생산하는 정식품의 중국 진출을 위해 입지, 경쟁업 체 상황, 법률규제 등을 꼼꼼히 분석하고, 브랜드 네이밍 작업까 지 맡았다. 한국관광공사가 베이징 소재 건물을 매입할 때 대상 건물의 법적하자 여부에 대한 자문 및 감정평가를 수행하기도 했 다. 역시 지난해 정보통신부 산하 기관인 한국정보통신수출진흥 센터가 선정하는 중국진출 기업지원서비스 법률부문에 선정됐다.

조만간 이뤄질 법률시장 개방에 대해서도 한중은 자신감을 보이 고 있다. 홍순기 대표변호사는 “외국 로펌이 국내에 진출할 경 우 영국과 미국 관련 시장은 위축되겠지만 중국과 동남아쪽은 큰 문제가 없을 것”이라고 말했다.

한중은 시장개방에 대비해 추가 인재를 영입하는 한편, 시장을 중국에서 유럽연합(EU) 쪽으로도 확대하고 있다. 이미 송정호 전 법무부장관과 이문재 전 대전지검 차장검사, 전병식 전 서울중 앙지법 부장판사, 이희석 전 국방부 군사법원장 등이 합류했다.

법원과 검찰, 군법무관, 사법연수원 출신을 고르게 충원하고 있 는 게 특징이다.

홍순기 변호사는 “EU나 동남아쪽 법률시장으로 진출하기 위해서 는 몸집을 불리는 게 필요하다”며 “능력과 전문성은 기본이지 만, 무엇보다 모험을 추구하고, 경영마인드를 갖춘 인재를 찾고 있다”고 말했다.

새 멤버 중 2004년 합류한 이호선 변호사는 영국 유학 당시 EU법 을 전공, 유럽 진출 기업에 대한 컨설팅 업무를 주관하고 있다.

금융과 부동산 분야 전문가인 이호선 변호사는 특히, ‘에스크로 제도’를 깊이 연구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. 에스크로는 기업이나 개인이 서로에 대한 신뢰 없이 거래를 하려할 때 공신력 있는 제3자가 거래대금과 물권에 대한 권리를 맡아 사고를 예방하는 제도다.

2005년 11월 이호선 변호사가 중재했던 북한산 모래 수입건이 대 표적인 사례로 꼽힌다. 당시 국내 B해운회사가 두만강 하구에서 연간 30만t 가량의 모래를 채취, 수입하려 했다. 하지만 북한 모 래 수입과 관련, 사기사건이 많은 상황이어서 이를 믿고 모래를 사겠다는 국내 사업자를 찾기가 쉽지 않았다. 이때 한중이 에스 크로제도를 활용, 중간에서 거래를 보증해 국내 사업자를 연결시 켜줬다.

 

개인정보처리방침 오시는길
상호 : ㈜엠케이차이나컨설팅 / 사업자번호 : 107-86-44676 / 통신판매번호 : 제2014-서울구로-0115호 /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 32가길 16, 604호(구로동, 파트너스타워 2차) / Tel. : 02-780-3036
대표자 : 박경하 / 개인정보보호책임자 : 박경하

Copyright © MK China Consulting. 2016. All right Reserved.